세계일보

검색

‘故 최진실 딸’ 최준희, 96kg→52kg 속옷만 입은 다이어트 전·후 사진 공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1-25 17:50:02 수정 : 2022-01-25 17:50: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다이어트 전, 후 사진을 공개했다.

 

25일 최준희는 인스타그램에 ”라방에서 다들 효소 뭐 먹냐고 그러시길래.. 96kg 때부터 52kg까지 올 수 있었던 잇템 소개 한번 해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속옷을 입은 채 거울 앞에서 셀카를 찍고 있는 최준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다이어트 전으로 체중이 96kg까지 증가했을 때의 왼쪽 모습과 다이어트 후 체중을 52kg까지 감량한 최준희의 포즈와 표정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최준희는 지난 5일 “병(자가면역질환 루프스)에 의한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몸무게가 96kg까지 늘었지만 현재는 52kg까지 감량했다”고 밝힌 바 있으며 배우 최진실과 야구선수 출신 조성민 사이에서 2003년 태어났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