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0~50대 男 절반 비만… 흡연 줄고 음주 늘어

입력 : 2023-12-08 18:56:42 수정 : 2023-12-08 18:56: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질병청, 2022 국민건강영양조사
50대 男 고혈압유병률 6%P 늘어

한국인 남성들 건강에 ‘빨간불’이 켜졌다. 지난해 운동 등 신체활동은 코로나19 유행 초반보다 개선된 반면 폭음과 비만, 고지혈증 등 만성질환 관련 비율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30∼50대 남성의 절반은 비만이고 40대 남성의 약 30%는 주 2회 이상 폭음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제공

질병관리청이 8일 발표한 ‘국민건강영양조사 2022년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만 19세 이상 성인들의 만성질환 유병률은 전년 대비 소폭 증가했다. 2022년 비만 유병률은 남성 47.7%, 여성 25.7%로 전년과 비교하면 남성은 1.4%포인트 증가한 반면 여성은 1.2%포인트 감소했다. 남성의 연령별 비만 유병률은 30대 55.7%, 40대 53.6%, 50대 49.7%로, 30∼50대 남성 절반이 비만이었다.

고혈압 유병률은 남성 26.9%, 여성 17.0%였는데 50대 남성의 경우 41.6%로 전년보다 5.8%포인트나 증가했다. 지난해 당뇨병 유병률은 남성 20.9%, 여성 6.9%였다. 고지혈증 같은 고콜레스테롤혈증 유병률은 남 20.9%, 여 22.6%였는데 남녀 모두 40대 이상에서 10년 전(2013년)보다 10%포인트 이상 증가했다. 우울장애 유병률은 조사가 시작된 2014년 남 4.3%, 여 8.8%에서 2022년 3.9%, 6.1%로 다소 줄었다.

지난해 흡연율은 남성 36.6%, 여성 7.2%로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지만 고위험 음주율(1회 평균 소주 7·5잔씩 주 2회 이상 음주)은 각각 21.3%, 7.0%로 전년보다 1.6%포인트, 0.1%포인트 증가했다.


송민섭 선임기자 stso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