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화 레드백 장갑차 호주 수출 확정, 3조 6000억원 규모

입력 : 2023-12-08 09:44:55 수정 : 2023-12-08 11:03: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궤도형 보병전투장갑차 레드백이 호주에 수출된다.

 

방위사업청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호주 현지 법인인 한화디펜스 오스트레일리아(HDA)와 호주 획득관리단(CASG) 간 레드백 수출계약이 체결됐다고 8일 밝혔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제작한 레드백 장갑차.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공급 규모는 129대로 24억 달러(3조1649억원)다.

 

레드백은 지난 7월 호주 육군의 궤도형 보병전투차량 획득사업인 랜드400 3단계 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랜드400 3단계 사업은 호주 육군 역대최대 규모의 획득 사업이다. 레드백은 독일 라인메탈 링스 등 유럽 장비와의 경쟁끝에 호주의 차기 장갑차로 확정됐다.

 

리차드 조(Cho) HDA 법인장은 “도면 조차 없던 상황에서 과감한 투자를 통해 사업에 뛰어들었다”며 “최종 후보 결정 한 달을 앞두고 시제품 제작을 완료했고, 이후 테스트 과정에서 호주 정부와의 약속을 빠짐없이 지키면서 구축한 신뢰가 최종 계약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손재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이사는 “정부와 군의 전폭적인 제도 지원과 외교로 레드백 최종 계약에 성공했다”며 “대한민국의 잘 갖춰진 방산 부품생태계와 최고 수준의 생산능력, 첨단 기술을 결합해 방위산업이 대한민국의 차세대 성장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은 “최근의 혼란한 국제 정세 속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방산기업으로서 또 한 걸음 나아간 것”이라며 “우방국의 국가 안보 뿐만 아니라 에너지 안보, 해양 안보를 위한 역할도 계속 찾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수찬 기자 p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