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그릇 6만 4000원 ‘바다 바퀴벌레’ 라멘, 맛이 어떻길래?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5-26 11:17:41 수정 : 2023-05-26 11:17: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라멘소년’ SNS 캡처

 

대만의 한 식당이 ‘바다의 바퀴벌레’라고 불리는 심해등각류 라멘을 선보여 화제다. 수량이 부족해 단골 고객에게만 판매하는 한정판 라멘으로, 한 그릇에 1480대만달러(약 6만4000원)다.

 

지난 23일(현지시간) 미국 아시아 전문매체 넥스트샤크는 대만 타이베이 랴오닝 야시장에 있는 ‘라멘소년’ 식당이 내놓은 독특한 심해등각류 라멘을 소개했다.


심해등각류는 태평양, 인도양 등 춥고 깊은 바다에 산다. 마치 바퀴벌레처럼 썩은 물고기 시체를 먹고 살아 ‘바다의 청소부’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다.

 

식당 측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드디어 닭 육수를 베이스로 한 하얀 국물에 곁들일 꿈의 재료를 찾았는데 바로 심해등각류”라며 “재료를 찾기 위해 방문했던 일본의 수족관에서 우람한 심해등각류를 보고 감탄했다. 아주 귀엽게 생겼다”고 밝혔다.

 

이어 “심해등각류의 속살은 랍스터와 게 같은 맛이 난다”며 “내장은 달콤한 게장 맛이 난다”라고 덧붙였다.

 

식당 측에 따르면 심해등각류의 등껍질은 장식용으로, 라멘 국물은 닭 육수를 끓여 만들고, 살코기는 삶아 면과 함께 들어간다.


서다은 온라인 뉴스 기자 dad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마츠 나나 '눈부신 등장'
  • 고마츠 나나 '눈부신 등장'
  • 프로미스나인 이새롬 '반가운 손인사'
  • 차예련 '하트도 우아하게'
  • (여자)아이들 미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