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납치·살해 후 시신 유기한 혐의로 3명 체포…시신 발굴 중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3-31 19:18:16 수정 : 2023-03-31 23:13: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강남구 주택가에서 여성을 납치해 살해한 혐의로 경찰이 남성 세 명을 검거해 수사 중이다. 이들은 피해자 시신을 대전시 대청댐 인근에 유기했다.

3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이날 이들을 긴급체포해 수사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29일 오후 11시46분쯤 강남구 역삼동 소재 한 아파트 앞에서 여성을 납치해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여성을 차에 강제로 태워 납치하는 것 같다”는 내용의 목격자 112신고를 받고 인근 폐쇄회로(CC)TV 분석 등으로 남성 두 명을 용의자로 특정하고 추적 수사를 벌였다.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45분쯤 A(30)씨를, 오후 1시15분쯤 B(36)씨를 경기 성남시 수정구에서 각각 체포했으며 또 다른 공범 C(35)씨를 오후 5시40분쯤 강남구 논현동에서 체포했다.

 

이들이 피해자를 살해한 뒤 사체를 대전 대청댐 인근에 유기했다고 자백하면서 경찰은 시신 수색에 나섰다. 현재 경찰은 피해자 시신을 발견해 발굴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경찰은 “피의자들을 상대로 범행 경위 및 동기, 공범 여부 등에 대해 계속 수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유빈 기자 yb@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