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양재웅♥’ 하니, 열애 인정 후 받은 악플에 상처…“저 심신미약자 아니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0-07 17:01:38 수정 : 2022-10-07 17:01: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튜브 채널 ‘레오제이 메이크업(LeoJ Makeup)’ 캡처

 

걸그룹 EXID 멤버 겸 배우 하니(본명 안희연·사진)가 정신의학과 전문의 양재웅과의 열애 인정 후 악플로 인해 받은 상처를 고백했다.

 

뷰티 크리에이터 레오제이(본명 정상규)의 유튜브 채널에는 “이 정도면 아이돌 흑화 전문가? EXID 하니 컴백 기념”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지난 6일 올라왔다.

 

영상에는 하니가 웹 예능 출연을 앞두고 레오제이에게 메이크업을 받으며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지난 6월 양재웅과 공식적으로 열애 인정을 한 하니는 “지금 공개 연애를 하시잖냐. 공개된 게 편하지 않냐”라는 레오제이의 물음에 긍정하며 “그전에는 항상 찝찝한 느낌? 뭔가 미안한 느낌?”이라고 심정을 털어놨다. 

 

이어 “근데 전 좀 어이없는 게 댓글이나 어디 올라온 글 보면 (양재웅이) 10살 많은 정신과 의사니까 내가 심신미약자에 가스라이팅 당하는 사람처럼 됐더라”라고 토로했다.

 

그러자 레오제이는 “악플러에게 한마디 하시죠”라고 제안했고, 하니는 “나 심신미약자 아니에요”라고 거듭 강조하는 모습을 보였다.


임미소 온라인 뉴스 기자 miso394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