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배우 박정자 코로나19 확진...뮤지컬 ‘빌리 엘리어트’ 공연 취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30 13:54:28 수정 : 2021-11-30 13:54: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에 출연 중인 배우 박정자(79). 연합뉴스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에 출연 중인 원로 배우 박정자(79)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뮤지컬 제작사 신시컴퍼니는 30일 “박정자 씨가 오늘 새벽 코로나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30일, 다음달 1일 공연을 취소하고 역학 조사 진행에 따라 향후 일정을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정자는 지난 26~27일 ‘빌리 엘리어트’ 공연에 참여했다. 그는 최근 참석했던 차기 공연 관련 모임의 동석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 29일 검사를 진행했다.

 

제작사는 “모든 배우와 스태프가 매주 코로나 검사를 받고 공연에 참여하고 있다”며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명 영화를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는 발레리노의 꿈을 찾아가는 탄광촌 소년 빌리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박정자는 빌리의 할머니 역을 맡았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